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화학교 출신 학생, 사회적기업 '카페 홀더'추진

송고시간2011-12-05 17:21

인화학교 출신 학생, 사회적기업 '카페 홀더'추진

(광주=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광주 인화학교 출신 청각장애인들이 재능을 살려 사회적 기업 설립을 추진 중이다.

인화학교 성폭력대책위원회 김용목 상임대표는 "오는 21일 광주도시철도공사 1층 로비에서 사회적 기업 커피전문점 '카페홀더' 개업식을 열 예정"이라고 5일 밝혔다.

이 카페는 인화학교 졸업 후 대책위가 마련한 청각장애인 공동생활가정 '그룹홀더'에서 생활하고 있는 청각장애 학생들을 주축으로 운영된다.

이들 중 일부는 커피를 전문적으로 만드는 '바리스타' 자격증도 소지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김용목 대표는 "'행복의 도가니'라는 주제로 카페홀더 후원의 밤 행사를 열어 3천만 원 상당의 후원금을 모았다"며 "광주시에 도움을 요청해 사회적기업 등록을 신청한 상태"라고 말했다.

카페는 학생들의 자발적 참여로 운영되며 수익금은 청각장애인들의 자립과 장애인 지원활동 등에 쓰일 예정이다.

areu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