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자발찌 차고 성폭행하려다 덜미

송고시간2011-10-31 08:12

전자발찌 차고 성폭행하려다 덜미

(광주=연합뉴스) 장아름 기자 = 광주 북부경찰서는 31일 지나가던 여성을 성폭행하려한 혐의(강간치상)로 김모(32)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김씨는 30일 오후 4시50분께 광주 북구의 한 다리 인근 지하보도를 걸어가던 40대 여성을 성폭행하기 위해 껴안고 넘어뜨려 이 여성을 다치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조사결과 김씨는 성범죄로 3년간 복역하다가 지난해 9월 출소해 전자발찌를 착용 중이었던 것으로 드러났다.

김씨는 근처를 지나다 피해여성의 비명소리를 듣고 달려온 경찰관에 의해 현장에서 붙잡혔다.

areu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