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스티브 잡스 사망> 잡스 축출 스컬리도 애도

송고시간2011-10-07 01:06

존 스컬리 전 애플 최고경영자(CEO)(자료사진)

존 스컬리 전 애플 최고경영자(CEO)(자료사진)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임상수 특파원 = 애플에서 1985년 스티브 잡스를 축출한 장본인인 존 스컬리 전 애플 최고경영자(CEO)는 6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과의 이메일 인터뷰를 통해 "그는 최고의 CEO, 그 이상이었다"고 애도했다.

그는 "스티브 잡스는 생전에 우리 인간들의 생활에 중요한 변화를 만들어 내게 하는 강한 열정을 가지고 있었다"면서 "그는 결코 돈에 열중하거나 자신의 인생을 소유한 것들로 평가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스컬리는 이어 "세계는 스티브 잡스를 기술을 마술로 바꾼 명석한 천재로 기억할 것"이라며 "스티브는 그가 디자인한 아름다운 제품들을 통해 우리 안에 항상 살아있을 것"이라고 추모했다.

그는 "세계의 지도자는 세상을 떠났지만 자도자로서 그가 남긴 교훈은 영원히 살아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스컬리는 1983년 잡스가 펩시의 부사장으로 있던 그를 영입하면서 "아이들에게 설탕물을 팔 것이냐, 아니면 세상을 변화시키는데 기여하는 것을 원하느냐"고 말한 일화로 유명하다.

하지만 스컬리는 2년 후인 1985년 사내 권력다툼 끝에 이사회와 함께 잡스를 축출했다.

nadoo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