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잡스, 평화롭게 세상과 작별"<유족성명>

애플이 5일(현지시간) 공동창업주 스티브 잡스가 사망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향년 56세.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애플이 5일(현지시간) 공동창업주 스티브 잡스가 사망했다고 공식 발표했다. 향년 56세. (AP=연합뉴스, 자료사진)

(샌프란시스코 AFP=연합뉴스) 애플의 전 최고경영자인 스티브 잡스는 가족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평화롭게 세상을 떠났다고 유족들이 5일(현지시간) 밝혔다.

잡스의 유족들은 이날 성명을 통해 "스티브가 오늘 가족들이 지켜보는 가운데 평화롭게 세상을 떠났다"고 밝혔다.

유족들은 "스티브는 공적인 생활에서는 미래를 내다보는 선지자로 알려져 있지만 개인생활에서는 무엇보다 가족을 소중히 여긴 사람"이라고 강조했다.

유족들은 이어 "우리는 스티브가 병마와 싸운 지난 1년 동안 그를 위해 기도하고, 그의 꿈을 함께 공유해온 많은 분께 감사한다"면서 "조만간 스티브를 추모하고, 그와의 기억들을 소개하는 웹사이트를 설치하겠다"고 말했다.

잡스는 5일 56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다. 유족으로는 부인 로렌과 3자녀가 있으며, 로렌과의 결혼에 앞선 전처와의 사이에도 딸이 하나 있다.

as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1/10/06 09:4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