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동방신기.티아라, 日오리콘 1위 동반 석권

동방신기.티아라, 日오리콘 1위 동반 석권
동방신기 앨범, 20만장 돌파…본조비 이후 11년여 만의 기록
티아라, 해외 女가수 사상 데뷔 싱글로 첫 주간 1위

(서울=연합뉴스) 이은정 기자 = 그룹 동방신기(유노윤호, 최강창민)와 티아라가 일본에서 각각 발표한 새 앨범과 싱글이 오리콘 주간차트 1위에 나란히 올랐다.

4일 오리콘에 따르면 지난달 28일 출시된 동방신기의 앨범 '톤(TONE)'은 발매 당일 오리콘 앨범 일간차트 1위에 이어 한주간 무려 20만 5천장이 팔리며 주간차트 1위를 차지했다.

또 같은 날 출시된 티아라의 데뷔 싱글 '보 핍 보 핍(Bo Peep Bo Peep)'도 발매 당일 오리콘 싱글 일간차트 1위를 차지한데 이어 판매량 5만장을 넘기며 주간차트 1위를 거머쥐었다.

동방신기.티아라, 日오리콘 1위 동반 석권 - 2

오리콘은 한국 가수가 앨범과 싱글의 주간차트를 동시에 제패한 것은 1970년 1월 오리콘 앨범 랭킹 발표를 시작한 이래 처음이라고 밝혔다.

오리콘은 동방신기에 대해 "해외 남성 가수(그룹, 솔로 포함)의 정규 앨범이 발매 첫 주에 20만 장을 돌파한 것은 미국 록밴드 본조비가 2000년 5월 출시한 앨범 '크래시(Crash)' 이후 11년 4개월 만의 일이다"고 소개했다.

오리콘은 이어 "동방신기가 앨범 주간차트에서 1위를 한 것은 지난해 2월 베스트 앨범 '베스트 셀렉션(BEST SELECTION) 2010' 이후 1년 7개월 만으로, 통산 두번째이자 정규 앨범으로는 첫 1위"라며 "20만 5천장이라는 기록도 동방신기 정규 앨범 사상 발매 첫 주 최고 판매량"이라고 덧붙였다.

또 티아라에 대해서는 "해외 여성 가수(그룹, 솔로 포함)가 데뷔 싱글로 발매 첫 주 주간차트 1위에 오른 것은 처음이다"고 전했다.

동방신기.티아라, 日오리콘 1위 동반 석권 - 3

mim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1/10/04 10:1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