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日 간 총리, 퇴진 공식 표명(종합)

송고시간2011-08-26 14:42

日 간 총리, 퇴진 공식 표명(종합) (도쿄=연합뉴스) 김종현 특파원 = 일본의 간 나오토(菅直人) 총리가 퇴진 의사를 표명한지 3개월만에 공식적으로 사임 의사를 밝혔다. 간 총리는 26일 오후 민주당 당직자 회의에서 "(퇴진의 전제조건으로 내세웠던) 특별공채법안과 재생에너지특별조치법이 국회에서 성립된만큼 6월 2일 약속했던대로 총리직에서 물러나겠다"고 말했다. 그는 "(차기 총리가 될) 새로운 민주당 대표가 결정되면 그만두겠다"고 밝혔다. 이에따라 간 총리는 오는 29일 열리는 당 대표 경선에서 새 대표가 결정되면 퇴진한다. 간 총리는 민주당 당직자 회의에 이어 열린 당 소속 중의원, 참의원 의원 총회에서 "주어진 조건하에서 해야할 일을 했다"고 강조했다. 간 총리는 작년 6월초 하토야마 유키오(鳩山由紀夫) 당시 총리의 뒤를 이어 취임했으며, 오자와 이치로(小澤一郞) 전 간사장에 반대하는 세력을 규합해 작년 9월 당 대표 선거에서 승리했다. 하지만 작년 7월 참의원 선거에서 대패해 여소야대를 불렀고, 9월의 센카쿠(尖閣 :중국명 댜오위다오<釣魚島>) 사태, 올해 3월 발생한 동일본대지진과 후쿠시마(福島) 제1원자력발전소 사고의 수습 등에 문제를 드러내면서 지지도가 급격히 하락했다. kimjh@yna.co.kr

(도쿄=연합뉴스) 김종현 특파원 = 일본의 간 나오토(菅直人) 총리가 퇴진 의사를 표명한지 3개월만에 공식적으로 사임 의사를 밝혔다.

간 총리는 26일 오후 민주당 당직자 회의에서 "(퇴진의 전제조건으로 내세웠던) 특별공채법안과 재생에너지특별조치법이 국회에서 성립된만큼 6월 2일 약속했던대로 총리직에서 물러나겠다"고 말했다.

그는 "(차기 총리가 될) 새로운 민주당 대표가 결정되면 그만두겠다"고 밝혔다. 이에따라 간 총리는 오는 29일 열리는 당 대표 경선에서 새 대표가 결정되면 퇴진한다.

간 총리는 민주당 당직자 회의에 이어 열린 당 소속 중의원, 참의원 의원 총회에서 "주어진 조건하에서 해야할 일을 했다"고 강조했다.

간 총리는 작년 6월초 하토야마 유키오(鳩山由紀夫) 당시 총리의 뒤를 이어 취임했으며, 오자와 이치로(小澤一郞) 전 간사장에 반대하는 세력을 규합해 작년 9월 당 대표 선거에서 승리했다.

하지만 작년 7월 참의원 선거에서 대패해 여소야대를 불렀고, 9월의 센카쿠(尖閣 :중국명 댜오위다오<釣魚島>) 사태, 올해 3월 발생한 동일본대지진과 후쿠시마(福島) 제1원자력발전소 사고의 수습 등에 문제를 드러내면서 지지도가 급격히 하락했다.

kimj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