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금 1돈 소매가 처음으로 25만원 넘어

송고시간2011-08-19 11:28

금 1돈 소매가 처음으로 25만원 넘어 - 1

(서울=연합뉴스) 이세원 기자 = 금 소매가격이 사상 처음으로 25만원을 넘었다.

19일 금지금업체인 ㈜한국금거래소에 따르면 이날 국내 금 소매가는 소비자가 살 때 3.75g(1돈)에 25만1천900원(부가가치세 10% 제외)이었다.

소비자가 같은 양의 금(순도 99.9% 골드 바 기준)을 팔 때 받을 수 있는 금액은 같은 기간에 22만8천원으로 역시 역대 최고였다.

한국금거래소 최은규 부사장은 "미국 동부지역의 제조업지수, 고용지수, 주택 관련 지수 등 경제지표가 전부 예상을 밑돌고 있고 유럽 은행의 유동성이 약화돼 미 금융감독기관이 감시를 강화하겠다고 하는 등 모든 상황이 안전자산인 금 선호를 부추기는 것으로 보인다"고 분석했다.

sewon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