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내업체, 인니 잠수함사업 최종후보 선정

송고시간2011-07-01 07:16

한국해군의 209급 잠수함 '장보고함'(자료사진)

한국해군의 209급 잠수함 '장보고함'(자료사진)

인도 소해함사업도 수주 가능성

(서울=연합뉴스) 김귀근 기자 = 대우조선해양이 인도네시아의 잠수함 도입사업에서 프랑스 업체와 함께 최종 후보자로 선정됐다고 방위사업청이 1일 밝혔다.

방사청 관계자는 "10억 달러 규모의 인도네시아 잠수함 도입사업에서 대우조선해양이 프랑스 업체와 최종 후보자로 선정됐다"면서 "경쟁을 벌였던 잠수함 종주국인 독일과 러시아는 탈락했다"고 말했다.

인도네시아는 209급(1천200t급) 잠수함 3척을 도입할 계획이며 올해 하반기에 한국과 프랑스 업체 중에서 우선협상 대상자를 선정할 계획인 것으로 알려졌다.

방사청 관계자는 "인도네시아에 잠수함 수출이 성사될 경우 동남아 국가로 잠수함 수출을 확대하는 교두보를 마련하게 될 것"이라면서 "현재 분위기는 낙관적"이라고 설명했다.

또 인도의 소해함 사업에도 국내의 한 조선업체가 이탈리아 업체를 물리치고 우선협상 대상자로 선정돼 최종 협상이 진행되고 있다고 방사청은 전했다.

인도는 5억 달러 규모의 기뢰제거함인 소해함을 국외에서 도입하는 사업을 추진 중이다. 협상이 성공적으로 타결되면 내달쯤 정식계약이 이뤄질 것으로 전망된다.

three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