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페이스북 저커버그 IT분야 억만장자 순위 3위"

송고시간2011-06-30 02:56

"페이스북 저커버그 IT분야 억만장자 순위 3위"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임상수 특파원 = 페이스북의 공동창업자 겸 최고경영자(CEO) 마크 저커버그가 구글의 창업자들을 제치고 정보기술(IT)분야 세계 3대 부자 반열에 올랐다고 미 경제전문지 포브스 인터넷판이 29일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지난 27일 뮤추얼펀드인 GSV캐피털이 페이스북 주식 22만5천주를 주당 29.28달러에 매입했으며, 이를 감안할 경우 페이스북의 기업가치는 700억달러에 달한다.

특히 저커버그의 지분 평가액은 180억달러를 웃돌면서 마이크로소프트의 공동창업자인 빌 게이츠(560억 달러)와 오라클의 창업자겸 CEO인 래리 엘리슨(395억달러)에 이어 3위에 오른 것으로 추정된다.

저커버그의 재산 규모는 애플의 창업자겸 CEO인 스티브 잡스를 이미 지난해 가을 추월했으며 이번에 구글의 공동창업자인 세르게이 브린과 래리 페이지까지 제친 것이다.

구글 창업자들은 지난 3월 포브스가 발표한 세계 억만장자 순위에서 재산이 각각 198억달러로 평가돼 IT분야 3위였으나 그 이후 주가가 17%나 급락해 현재 평가액은 170억달러 정도로 축소되면서 저커버그의 재산보다 적어졌다.

포브스는 그러나 페이스북 주식평가액이 단지 한차례 투자에 근거한 것이어서 보편성이 떨어질 수도 있다고 지적한 뒤 이 같은 기업가치가 앞으로 지속될 수 있을지는 아직 미지수라고 전했다.

이와 관련해 일각에서 페이스북이 내년 기업공개(IPO)시 기업가치가 1천억 달러에 달할 것으로 전망했으나 다른 한편에는 최근 페이스북 가입자 수 증가세가 주춤한 모습을 보이고 있다는 부정적인 시각도 있다고 포브스는 덧붙였다.

nadoo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