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軍, 반환 미군기지 환경조사TF 첫 회의

송고시간2011-05-30 10:01

<그래픽> 미군기지 반환 현황
<그래픽> 미군기지 반환 현황


(서울=연합뉴스) 장성구 기자 = 정부는 2003년 이전에 환경조사를 거치지 않은 채 반환된 주한미군기지에 대해 환경조사를 실시하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sunggu@yna.co.kr
@yonhap_graphics @stanleychang21 (트위터)

"90∼03년 반환 85개소 등이 조사대상"

(서울=연합뉴스) 유현민 기자 = 2003년 이전에 환경조사를 거치지 않은 채 반환된 주한미군기지를 조사하기 위해 구성된 국방부와 육ㆍ해ㆍ공군의 태스크포스(TF)가 30일 오후 2시 국방부 청사 별관에서 첫 회의를 연다.

이날 회의에는 팀장인 국방부 시설기획관을 비롯해 시설기획환경과장, 국유재산과장, 공여재산과장, 미군기지이전사업단 대외협력팀장, 육ㆍ해ㆍ공군 환경과장 등이 참석한다.

국방부 관계자는 "오늘 회의에서는 향후 조사방법과 일정, 예산 구성, 참여 기관 등의 사안을 논의할 예정"이라면서 "환경조사 대상은 1990년부터 2003년 5월까지 반환된 미군기지 85개소뿐만 아니라 그 이전에 반환된 미군기지도 포함될 것"이라고 밝혔다.

고엽제 매몰 한ㆍ미 조사
고엽제 매몰 한ㆍ미 조사

고엽제 매몰 한ㆍ미 조사
(칠곡=연합뉴스) 이재혁 기자 = 경북 칠곡군 왜관읍 미군기지 '캠프 캐럴' 내 고엽제 매몰 문제와 관련, 지난 27일 칠곡군교육문화복지회관의 민방위급수대에서 주한미군사령부 공병참모부장인 조셉 버츠마이어 대령이 국립환경과학원 관계자들의 지하수 채취 과정을 지켜보고 있다. 2011.5.27
yij@yna.co.kr (자료사진)

그는 "1990년 이전에 반환된 미군기지 현황에 대해서는 아직 구체적인 사실관계를 파악 중"이라면서 "주한미군측에 요청한 각 기지 시설배치도를 확보하는 대로 캠프 머서를 비롯한 85개소에 대한 조사작업을 먼저 진행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국방부는 시설물 배치 확인, 물리탐사, 샘플조사 분석, 후속조치 등 4단계로 환경조사를 진행한다는 방침 아래 우선 미군기지 시설배치도를 확보하는 한편, 미군기지에서 장기 근무한 군무원 등을 상대로 면접조사를 할 것으로 알려졌다.

이를 토대로 유독물질 매몰 의심지역을 선정하게 되면 탄성파 검사나 지표ㆍ지질 검사 중 적절한 방법을 통해 물리탐사를 하고 샘플을 채취ㆍ분석해 매몰 여부를 최종 확인한 뒤 발굴 등의 후속조치를 진행하게 된다.

이날 회의에서는 '화학물질 매몰' 의혹이 제기된 부천시 오정동의 옛 미군부대 '캠프 머서'에 대한 민ㆍ관ㆍ군 공동조사단의 구성과 활동 계획에 대해서도 논의된다.

한편, 국방부는 최근 고엽제 파문에 따른 대책의 일환으로 2008년 통합된 시설환경기획과를 다시 환경과와 시설기획과로 분리하는 안을 최근 행전안전부에 요청한 것으로 전해졌다.

국방부 관계자는 "환경과를 시설환경기획과에서 분리해 신설하는 안을 최근 행안부에 요청했다고 들었다"면서 "12월께 신설 여부가 최종적으로 결정될 것"이라고 말했다.

hyunmin6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