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부산 기장군, 원전 소재 지자체와 공동대응 추진

송고시간2011-04-09 06:35

고리1호기 주제어실(자료사진)
고리1호기 주제어실(자료사진)

고리1호기 주제어실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부산 기장군 장안읍 고리원자력발전소가 31일 일본 원전사고를 계기로 수명연장 논란이 일고 있는 고리1호기의 주제어실(MCR)과 비상발전기 등 주요설비를 언론에 공개했다. 고리1호기의 주제어실. 2011.3.31.
ccho@yna.co.kr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일본 후쿠시마 원자력발전소의 폭발사고로 방사능 오염이 심각해지자 부산 기장군(군수 오규석)이 사용후 핵연료처리문제 등 원전의 안전과 관련해 원전 소재 지방자치단체와 공동대응하기로 했다.

부산 기장군(군수 오규석)은 원자력 발전소가 운영중이거나 건설중인 경주시, 경북 울진군, 전남 영광군, 울산 울주군 등과 이달 말 행정실무협의회를 갖고 공동대응책을 마련, 대정부 건의문을 채택할 예정이라고 9일 밝혔다.

계속운전중인 고리원전 1호기(자료사진)
계속운전중인 고리원전 1호기(자료사진)

계속운전중인 고리원전 1호기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부산 기장군 장안읍 고리원자력발전소가 31일 일본 원전사고를 계기로 수명연장 논란이 일고 있는 고리1호기의 주제어실(MCR)과 비상발전기 등 주요설비를 언론에 공개했다. 계속운전 중인 고리1호기 모습.
2011.3.31.
ccho@yna.co.kr

기장군은 이날 모임에서 원자력발전소 내에 임시 저장되고 있는 고준위 방사능폐기물이 2016년 포화될 예정이어서 사용후 핵연료의 영구처분장소의 조속한 지정을 요구할 계획이다.

또 각 지자체에 원전의 안전을 책임있게 관리할 수 있는 원자력 안전 전담기구와 인력을 배치해야하며 방사능 방재 장비 예산지원, 지진해일 및 원전안전분야(방사능누출시) 세부행동 매뉴얼 수립, 핵폐기물 발생 및 저장에 따른 정당한 보상 등을 중앙정부에 건의하자고 제의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현재 국회 행안위 법안심사 소위에 계류중인 지방세법 개정안(원전지역자원시설세 탄력세율 적용)의 국회통과를 위한 공동결의문 채택과 지식경제부 장관 면담을 추진하기로 했다.

한편 기장군은 고리 1호기의 수명연장 논란과 관련해 국제원자력기구(IAEA), 미국 원자력규제위원회(NRC), 프랑스 원자력안전청(ASN) 등 제삼자 점검(Peer Review)을 통해 안전을 보장해 주민이 신뢰할 수 있도록 해야한다고 말했다.

c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