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경기 구제역매몰지 주변 지하수 침출수 오염 없어

경기 구제역매몰지 주변 지하수 침출수 오염 없어
3천159건 1차조사 마무리..25.8%는 식수로 부적합

(수원=연합뉴스) 최찬흥 기자 = 경기도내 구제역 매몰지 주변 지하수에 대한 1차 수질조사가 마무리된 가운데 침출수로 인해 오염된 지하수는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경기도 보건환경연구원은 24일 "19개 시.군의 구제역 발생농가 반경 300m내 지하수 3천159건을 대상으로 1차조사를 끝낸 결과 침출수로 오염된 지하수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도 보건환경연구원은 암모니아성질소, 염소이온, 질산성질소, 총대장균군 등 4개 오염지표를 조사했고, 가축 사체가 부패하며 발생하는 암모니아성질소와 염소이온 2가지 지표가 함께 기준치를 초과한 지하수는 없었다고 설명했다.

그러나 전체 조사대상 지하수 중 25.8% 816건은 식수로 부적합했다. 4개 오염지표 가운데 1개라도 기준치를 넘으면 부적합판정을 내린다.

오염지표별로는 암모니아질소 45건, 염소이온 10건, 질산성질소 644건, 총대장균군 178건 등이었다.

도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경기도와는 별도로 환경부에서 도내 1천732건의 지하수를 조사중인데 침출수에 오염된 지하수는 역시 없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매몰후 1년동안은 3개월마다, 2∼3년간은 6개월마다 지하수 수질을 지속적으로 조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또 "식수로 부적합 판정된 지하수의 비율 25.8%도 통상적인 지하수 수질검사 결과와 별 차이가 없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도 보건환경연구원이 도교육청의 의뢰를 받아 구제역 발생농가 반경 3㎞내에 위치하고 지하수를 먹는 도내 23개 학교의 지하수를 검사한 결과 모두 적합한 것으로 나타났다.

ch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1/03/24 06:3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