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부산도시철도 '무인 경전철' 시민 시승행사

부산도시철도 '무인 경전철' 시민 시승행사
오는 25일까지 동래∼안평역 구간

(부산=연합뉴스) 이종민 기자 = 국내 최초의 무인 경전철로 운행되는 부산도시철도 4호선(미남∼안평역 12.7Km)을 미리 체험해 볼 수 있는 시민 시승행사가 열린다.

부산교통공사는 25일까지 11일간 기관사 없이 운행되는 고무바퀴 형식의 4호선 경전철에 대한 시민 시승행사를 연다고 15일 밝혔다.

시승행사는 이날 오전 9시 첫 출발을 시작으로 오후 6시까지 매일 9시간씩 동래∼안평역 구간에서 실시된다.

시승기간 기존 운영노선인 1~3호선으로 환승은 불가능하다.

교통공사는 4호선이 관통하는 해운대, 금정, 동래구와 기장군 주민에게 통.반 등 행정조직을 통해 시승권 2장이 들어 있는 초대권 4만장을 배부했다.

시승권을 받지 못한 시민은 미남역을 제외한 가까운 4호선 역사 고객서비스센터를 방문해 안내를 받으면 시승이 가능하다.

4호선은 30일 오후 4시 반여농산물시장역에서 열리는 개통식 직후 본격 운행에 들어간다.

안준태 부산교통공사 사장은 "4호선 건설에 적극적으로 협력해 준 지역 주민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이번 시승행사를 마련했다"며 "4호선 개통으로 부산이 전국 최초로 경전철을 운영하는 도시가 되는 만큼 안전운행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ljm703@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1/03/15 09:41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