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다래, 새 수영복 입고 세계대회 출전

송고시간2011-03-09 15:33

아레나, 정다래 수영복 출시
아레나, 정다래 수영복 출시

(서울=연합뉴스) 아레나는 2010 광저우 아시안게임 금메달 리스트인 정다래 선수가 오는 7월 상하이에서 열리는 '2011 세계선수권'대회에서 착용할 수영복인 '파워스킨 레보플러스(Power Skin R-EVO+)'를 출시한다. 사진은 정다래 파워스킨 레보플러스 착용 모습. 2011.3.9 << (주)동인스포츠 >>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2010 광저우 아시안게임 여자 평영 200m에서 금메달을 딴 정다래(20·서울시청) 등 수영 국가대표 선수들이 새 수영복을 입고 올해 세계선수권대회에 출전한다.

대한수영연맹 후원 스포츠브랜드인 아레나는 수영 국가대표 선수들이 오는 7월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2011 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서 입을 새 수영복인 '파워스킨 레보플러스'를 출시했다고 9일 밝혔다.

한국 선수들의 체형을 고려해 특별제작된 이 수영복은 불규칙한 표면을 줄이고 무봉제 디자인으로 착용감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물의 저항력을 최소화하려고 허리, 엉덩이, 가슴 부분에는 새로 개발한 원단을 덧댔다.

이 제품은 국제수영연맹(FINA)의 승인을 획득했고, 출시에 앞서 지난해 12월부터 석 달 동안 국가대표 선수들에게 입혀 테스트했다.

현재 태릉선수촌에서 훈련하는 국가대표 선수들은 이 수영복을 입고 세계 대회를 준비하고 있다.

hosu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