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사격훈련前 연평도 '대탈출' 없어‥29명만 出島

사격훈련前 연평도 '대탈출' 없어‥29명만 出島

(연평도=연합뉴스) 송진원 기자 = 군 당국의 사격 훈련 재개를 앞둔 17일 연평도 잔류주민의 '대탈출'은 없었다.

연평면은 이날 오후 여객선을 타고 뭍으로 나간 주민이 29명에 불과하다고 밝혔다.

이는 16일까지 섬에 남아 있던 주민 116명의 25%에 불과하다.

반대로 섬으로 들어온 주민도 29명이어서 잔류 주민 수는 하루 전과 동일하다.

이날 섬을 나간 장모(46.여)씨는 "사격 훈련도 한다고 하고, 육지(인천)에서 생활지원금을 받으려면 본인이 직접 사인을 해야 한다고 해서 나간다"며 "사격 훈련이 끝나면 다시 돌아올 것"이라고 말했다.

면 관계자는 "설마 이번에도 북한이 포를 쏠까 하는 마음에 안 나가거나 인천 찜질방 생활이 불편해 그냥 섬에 머물려는 주민들이 있는 것 같다"라고 설명했다.

사격 훈련 재개 소식에 현지를 취재하려는 30여명의 추가 취재진도 이날 여객선으로 입도했다.

한편 군의 사격훈련 시작 전 주민을 모두 대피소로 안내할 예정인 연평면은 오후부터 대피소 내 생수나 난방 용품의 비치 현황을 점검했다.

sa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0/12/17 15:35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