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보수단체, 임진각서 연평도 포격 北규탄 전단 띄워

연평도 포격 규탄 대북전단
연평도 포격 규탄 대북전단(파주=연합뉴스) 임병식 기자 = 30일 오후 경기도 파주시 임진각 망배단에서 자유북한운동연합과 대한민국어버이연합 등 보수단체들이 북한의 연평도 포격을 규탄하는 대북전단을 띄우기 위해 대형풍선을 준비하고 있다. 2010.11.30
andphotodo@yna.co.kr

평소와 달리 '격앙' 분위기..훼손한 대형 인공기도 풍선에 묶어

연평도 포격 규탄 대북전단
연평도 포격 규탄 대북전단(파주=연합뉴스) 임병식 기자 = 30일 오후 경기도 파주시 임진각 망배단에서 자유북한운동연합과 대한민국어버이연합 등 보수단체들이 북한의 연평도 포격을 규탄하는 대북전단을 띄우고 있다. 2010.11.30
andphotodo@yna.co.kr
인공기 훼손하는 보수단체
인공기 훼손하는 보수단체(파주=연합뉴스) 임병식 기자 = 30일 오후 경기도 파주시 임진각 망배단에서 자유북한운동연합과 대한민국어버이연합 등 보수단체들이 북한의 연평도 포격을 규탄하며 인공기를 훼손하고 있다. 2010.11.30
andphotodo@yna.co.kr

(파주=연합뉴스) 임병식 기자 = 대한민국어버이연합과 자유북한운동연합 등 보수단체 회원 300여명은 30일 오후 3시께 경기도 파주시 임진각에서 북한의 연평도 포격을 규탄하고 3대 세습 체제를 비난하는 내용의 대북전단을 북으로 날려보냈다.

연평도 포격 규탄 대북전단
연평도 포격 규탄 대북전단(파주=연합뉴스) 임병식 기자 = 30일 오후 경기도 파주시 임진각 망배단에서 북한의 연평도 포격을 규탄하는 내용의 대북전단이 하늘로 떠오르고 있다. 이날 규탄대회는 자유북한운동연합과 대한민국어버이연합 등 보수단체들이 개최했으며 처음으로 훼손한 인공기를 전단과 함께 띄웠다. 2010.11.30
andphotodo@yna.co.kr

이들은 연평도 포격 희생자들을 위해 묵념한 뒤 북한을 규탄하는 구호를 외치고 북한 3대 세습을 비난하는 내용의 전단 20만장과 DVD 500장, 1달러 지폐 1천장 등을 대형 풍선 10개에 매달아 띄워보냈다.

연평도 포격 규탄 대북전단
연평도 포격 규탄 대북전단(파주=연합뉴스) 임병식 기자 = 30일 오후 경기도 파주시 임진각 망배단에서 북한의 연평도 포격을 규탄하는 내용의 대북전단이 하늘로 떠오른 모습이 보이고 있다. 이날 규탄대회는 자유북한운동연합과 대한민국어버이연합 등 보수단체들이 개최했으며 처음으로 훼손한 인공기를 전단과 함께 띄웠다. 2010.11.30
andphotodo@yna.co.kr

규탄대회가 진행되는 동안 현장은 평소 대북 전단 살포 때와는 달리 시종일관 격앙된 분위기였다.

준비한 대형 풍선에는 '김정일을 포격하자', '김정일ㆍ정은 민족 살육자' 등 거친 표현의 문구가 담겨있었으며, 김정일ㆍ정은 부자 사진이 있는 피켓을 지팡이로 찍어 누르기도 했다.

특히 대형 인공기에 검은색 페인트로 'X'자와 'KILL', 'OUT' 등을 표기한 뒤 찢고 일부는 불에 태워 훼손한 뒤 대형 풍선 두개에 묶어 함께 날렸다.

자유북한운동연합 박상학 대표는 전단을 보내기 앞서 "북한이 민간인 거주지역에 포격을 가하는 만행을 저질렀기 때문에 처음으로 훼손한 인공기를 함께 보낸다"며 "북한의 이러한 반인륜적인 행동에 대해 분명한 댓가를 치뤄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보수단체 관계자들은 규탄대회 시작 전에 "임진각 망배단 앞 주차된 관광버스로 공간이 좁아 풍선에 바람넣는 작업을 할 수 없다"며 경찰에 공간확보를 강력히 요구하기도 했지만 충돌은 없었다.

andphotodo@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0/11/30 16:4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