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아동 음란사이트 원천차단…인터폴과 공조

송고시간2010-09-16 13:49

(자료사진)
(자료사진)

현재 242개…경찰, 사이트 정보 방통위에 통보 방침

(서울=연합뉴스) 박성민 기자 = 경찰청은 국제형사경찰기구(인터폴)가 지정한 아동 음란사이트 도메인 정보를 방송통신위원회에 통보해 국내에서 인터넷을 통한 접근을 원천 차단할 방침이라고 16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인터폴은 지난해 제78차 총회에서 아동 음란사이트 대응 결의안을 채택하고 대표적인 사이트를 지정해 상시 모니터링, 접속 차단, 회원국 공조 등 아동 성범죄와 포르노물 추방을 위한 각종 조처를 하고 있다.

현재 인터폴이 지정한 아동 음란사이트는 242개로 이들 사이트의 도메인 정보는 인터폴 내부망을 통해 회원국에 제공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이번에 인터폴 본부로부터 입수한 아동 음란사이트 정보를 방통위에 알려 우선 접근을 차단하고 새로운 유해사이트가 나오는 대로 신속히 막을 계획"이라고 말했다.

min76@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