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일본서 신종 슈퍼박테리아 검출"<교도.NHK>

송고시간2010-09-06 14:47

"일본서 신종 슈퍼박테리아 검출"<교도.NHK>

(도쿄=연합뉴스) 이충원 특파원 = 대부분의 항생물질이 듣지 않는 신종 슈퍼 박테리아가 인도와 유럽에 이어 일본에서도 검출됐다는 보고가 접수돼 일본 당국이 최종 확인 작업에 들어갔다고 교도통신과 NHK가 6일 보도했다.

통신에 따르면 도치기(檜木)현의 돗쿄(獨協)의과대학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퇴원한 환자로부터 '뉴델리 메탈로-베타-락타메이즈'(NDM-1)라는 유전자를 지닌 슈퍼 박테리아가 검출됐다는 보고가 후생노동성에 접수됐다.

NDM-1를 지닌 박테리아는 지금까지 유럽과 인도 등지에서 검출됐지만 일본에서는 처음 보고됐다.

NHK는 50대 일본인 남성인 이 환자가 지난해 인도에서 귀국한 직후인 5월에 발열 등의 증상으로 도치기현 돗쿄의과대학에 입원해 치료를 받았고, 대장균에서 NDM-1 유전자가 검출됐다고 전했다.

이 환자는 현재 회복해 퇴원했으며 다른 사람이 감염되지는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NDM-1 유전자는 대장균이나 폐염막대박테리아 등의 장내 세균에서 검출되며, 세균에서 세균으로 퍼지는 것으로 분석됐다.

다른 슈퍼박테리아는 병원 내 감염을 막으면 되지만 대장균이나 폐염간균은 건강한 사람의 몸속에도 있는 만큼 NDM-1 유전자가 급속하게 퍼질 우려가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NDM-1 유전자를 지닌 슈퍼박테리아는 인도와 파키스탄에서 발견된 이후 유럽으로 퍼졌고, 벨기에에서는 사망자가 나와 세계보건기구(WHO)가 최근 각국에 감시체체를 강화하라고 촉구했다.

chungw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