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인터뷰> 이건무 문화재청장

'세계유산' 하회.양동마을 등재 기다리는 이건무 문화재청장
'세계유산' 하회.양동마을 등재 기다리는 이건무 문화재청장(서울=연합뉴스) 이건무 문화재청장(왼쪽 두번째)이 31일(현지시간) 브라질 브라질리아에서 열린 제34회 유네스코 세계유산위원회 회의에서 '한국의 역사마을 : 하회와 양동'에 대한 세계유산 등재 논의 과정을 지켜보고 있다. 이날 회의는 경북 안동 하회마을과 경주 양동마을을 세계유산으로 등재하기로 결정했다. 2010.8.1 << 문화부기사 참조. 문화재청 제공 >>
comma@yna.co.kr

"문화유산 선진국 발돋움할 기회"

(브라질리아=연합뉴스) 김재순 특파원 = "너무 기쁩니다. 안동.경주 시민은 물론 모든 국민과도 기쁨을 나누고 싶습니다"

브라질 수도 브라질리아에서 개최된 유네스코 제34차 세계유산위원회 회의에 참석 중인 이건무 문화재청장은 31일(현지시간) '한국의 역사마을-하회와 양동'의 세계유산(문화유산) 등재를 "문화유산 선진국으로 발돋움할 기회"로 평가했다.

다음은 이 청장과의 일문일답.

--하회.양동 마을의 세계유산 등재는 어떤 의미가 있나.

▲하회.양동 마을은 조선시대 유교사회의 특징을 잘 보여주는 전통 역사마을이다. 세계유산 등재는 국제사회가 그 가치를 폭넓게 인정했다는 의미를 갖는다.

--세계유산위원회에서 높이 평가한 점은 무엇인가.

▲하회.양동 마을은 유교사회의 개념이 마을 공간에 그대로 투여돼 있는 곳이다. 뛰어난 건축양식과 건축물 배치, 공간의 조화 등이 돋보이는 소중한 문화자산이다. 이런 점들이 위원회로부터 높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생각한다.

--위원회 자문기구가 세계유산 등재를 보류했었는데.

▲등재보류 권고를 받은 후에 정부 부처 간에 긴밀한 협력을 통해 통합관리시스템을 구축하는 등 보완책을 마련했다. 위원회도 우리의 이런 노력과 역사마을의 가치를 인정했다.

세계유산 등재 못지않게 관리가 중요하다. 앞으로 정부 차원에서 관리에 최선을 다할 것이다. 유네스코에서도 신경을 쓸 것이다. 우리 자체적으로 국제 수준에 맞는 관리체계를 갖춰갈 계획이다.

--우리의 세계유산 보유 상황은.

▲하회.양동 마을 등재로 우리는 이제 10개의 세계유산을 보유한 국가가 됐다. 숫자의 의미가 중요하지는 않겠지만 명실상부한 문화유산 선진국이 될 수 있는 자격을 갖춘 것으로 볼 수 있다.

--세계유산 등재에 따른 효과는.

▲세계유산은 문화자산으로서의 가치도 크지만 고부가가치 관광자원이 된다. 안동과 경주 지역경제의 발전은 물론 국가적으로도 훌륭한 관광자원이 될 것이다. 실제로 지난해 조선왕릉이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뒤 외국인 관광객 수가 7배 가량 늘었다. 앞으로 여러 효과가 나타날 것이다.

fidelis21c@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0/08/01 07:0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