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이스라엘, 아이패드 '금수' 2주만에 철회

이스라엘, 아이패드 '금수' 2주만에 철회

(카이로=연합뉴스) 고웅석 특파원 = 이스라엘이 미국 애플사가 새로 출시한 태블릿 컴퓨터 `아이패드'의 수입금지 조치를 2주일 만에 철회했다고 일간지 하레츠 인터넷판 등이 25일 전했다.

이스라엘 통신부는 이달 중순 아이패드가 사용하는 무선랜이 유럽식을 채택한 자국의 기준에 맞지 않아 다른 무선기기를 교란할 수 있다는 이유로 아이패드의 수입을 금지한 뒤 공항 등을 통해 몰래 반입되는 아이패드를 압수해왔다.

하지만 통신부는 이날 성명을 통해 자체 기술진이 그간 애플사와 공인된 연구소, 유럽 국가들의 통신부처 등과 협의한 결과 아이패드가 국내에서 사용될 수 있다는 결론을 냈다고 밝혔다.

통신부는 또 시험에서 아이패드가 주변의 다른 무선기기를 교란하지 않고 작동한다는 점이 입증돼 이날부로 수입을 허가하기로 했으며 압수한 아이패드 20개도 주인에게 돌려주기로 했다.

터치스크린 방식의 아이패드는 현재까지 미국에서만 판매되고 있으며 내달 말 이후 정식으로 국제 시장에 나올 예정이다.

freemo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0/04/25 17:22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