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부, 인터넷 중독 예방에 팔걷어

송고시간2010-03-15 11:30

정부, 인터넷 중독 예방에 팔걷어 중독 상담대상.맞춤형 교육 대폭 확대 (서울=연합뉴스) 이광빈 기자 = 최근 게임 등 인터넷 중독 현상으로 패륜 등 각종 사건이 잇따르는 가운데, 정부가 예방교육 강화 등을 골자로 한 종합대책을 내놓았다. 정부는 15일 행정안전부와 교육과학기술부 등 7개 부처 공동으로 '인터넷 중독 예방 및 해소 종합계획'을 발표했다. 이는 인터넷 이용률이 77%에 이르는 상황에서, 인터넷 중독자가 200만명(8.8%)에 육박하는 등의 역기능을 해소하기 위한 대책이다. 우선 정부는 2012년까지 인터넷 중독률을 5% 이하로 낮출 것을 목표로, 아동부터 청소년, 성인 등 모든 연령대에 대해 포괄적 대응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세부적으로는 연간 47만명에 불과하던 예방교육 대상을 앞으로 3년간 총1천만명으로 대폭 확대키로 했다. 특히 기존 청소년을 상대로 한 예방교육을 유치원과 초등 저학년으로 확대하는 한편 성인 중독자 비중이 급증하는 만큼 군 장병과 직장인 등에 대한 예방교육도 신설한다. 맞춤형 상담 및 치료도 대폭 강화해 무료 상담 대상자를 기존 연간 2만5천명에서 2012년까지 20만명으로 늘리는 등 3년간 총 30만명에 대해 체계적인 맞춤형 상담을 진행키로 했다. 중독의 위험 정도에 따라 상담 및 치료를 전문화하기 위해 기초상담과 전문상담, 병원치료 등으로 나누는 한편 실업자와 한 부모 가정 자녀, 저소득층, 장애인 등 인터넷 중독 취약계층을 상대로 가정방문상담을 집중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정부는 이를 위해 관련 예방교육 강사와 파견상담사 등 4천여명의 전문 인력을 양성하고, 고학력 청년 6천명을 올바른 인터넷 이용과 학과 공부를 지도해주는 멘토링 요원으로 육성할 방침이다. 정부는 또 인터넷 이용시간을 제한하는 소프트웨어(SW) 프로그램을 보급해 인터넷 중독 방지 환경을 제도적으로 조성하고, 홍보 캠페인도 집중적으로 전개할 계획이다. 아울러 인터넷이용 시간 및 요일 등을 이용자나 보호자가 미리 조절할 수 있는 '자율적 셧 다운(Shut down) 프로그램'과 인터넷 게임을 오래할수록 게임의 재미를 반감시키도록 하는 '인터넷게임 피로도 시스템'을 개발해 내년부터 무료로 제공된다. 이밖에 서울시는 인터넷중독 대응 센터인 'I Will'을 구축하고, 8개의 시도가 지역 상담센터를 통해 예방교육 등을 적극 전개하는 등 지방자치단체도 인터넷 중독 예방 대책에 적극 참여할 계획이다. lkbin@yna.co.kr

중독 상담대상.맞춤형 교육 대폭 확대

(서울=연합뉴스) 이광빈 기자 = 최근 게임 등 인터넷 중독 현상으로 패륜 등 각종 사건이 잇따르는 가운데, 정부가 예방교육 강화 등을 골자로 한 종합대책을 내놓았다.

정부는 15일 행정안전부와 교육과학기술부 등 7개 부처 공동으로 '인터넷 중독 예방 및 해소 종합계획'을 발표했다.

이는 인터넷 이용률이 77%에 이르는 상황에서, 인터넷 중독자가 200만명(8.8%)에 육박하는 등의 역기능을 해소하기 위한 대책이다.

우선 정부는 2012년까지 인터넷 중독률을 5% 이하로 낮출 것을 목표로, 아동부터 청소년, 성인 등 모든 연령대에 대해 포괄적 대응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세부적으로는 연간 47만명에 불과하던 예방교육 대상을 앞으로 3년간 총1천만명으로 대폭 확대키로 했다.

특히 기존 청소년을 상대로 한 예방교육을 유치원과 초등 저학년으로 확대하는 한편 성인 중독자 비중이 급증하는 만큼 군 장병과 직장인 등에 대한 예방교육도 신설한다.

맞춤형 상담 및 치료도 대폭 강화해 무료 상담 대상자를 기존 연간 2만5천명에서 2012년까지 20만명으로 늘리는 등 3년간 총 30만명에 대해 체계적인 맞춤형 상담을 진행키로 했다.

중독의 위험 정도에 따라 상담 및 치료를 전문화하기 위해 기초상담과 전문상담, 병원치료 등으로 나누는 한편 실업자와 한 부모 가정 자녀, 저소득층, 장애인 등 인터넷 중독 취약계층을 상대로 가정방문상담을 집중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정부는 이를 위해 관련 예방교육 강사와 파견상담사 등 4천여명의 전문 인력을 양성하고, 고학력 청년 6천명을 올바른 인터넷 이용과 학과 공부를 지도해주는 멘토링 요원으로 육성할 방침이다.

정부는 또 인터넷 이용시간을 제한하는 소프트웨어(SW) 프로그램을 보급해 인터넷 중독 방지 환경을 제도적으로 조성하고, 홍보 캠페인도 집중적으로 전개할 계획이다.

아울러 인터넷이용 시간 및 요일 등을 이용자나 보호자가 미리 조절할 수 있는 '자율적 셧 다운(Shut down) 프로그램'과 인터넷 게임을 오래할수록 게임의 재미를 반감시키도록 하는 '인터넷게임 피로도 시스템'을 개발해 내년부터 무료로 제공된다.

이밖에 서울시는 인터넷중독 대응 센터인 'I Will'을 구축하고, 8개의 시도가 지역 상담센터를 통해 예방교육 등을 적극 전개하는 등 지방자치단체도 인터넷 중독 예방 대책에 적극 참여할 계획이다.

lkb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