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홍라희씨, 법정 스님 병원비 6천여만원 `대납'

송고시간2010-03-12 10:22

홍라희씨, 법정 스님 병원비 6천여만원 `대납'

(서울=연합뉴스) 김종수 기자 = 이건희 전 삼성그룹 회장의 부인인 홍라희 씨가 11일 지병으로 입적한 법정스님의 밀린 병원비를 부담했다.

삼성의 한 관계자는 12일 "홍 여사가 삼성서울병원에서 폐암 치료를 받아온 법정 스님의 병원비로 나온 6천200만 원가량을 대신 냈다"고 말했다.

이 금액은 법정 스님이 올 1월15일 삼성서울병원에 입원한 이후 발생한 수술 및 항암치료 비용 등이다.

홍 씨는 지난 9일 삼성서울병원에 입원 중이던 법정 스님을 문병하러 갔다가 병원 측에 대납 의사를 전한 뒤 결제를 마친 것으로 알려졌다.

독실한 원불교 신자인 홍 씨는 조계종 불교여성개발원에 의해 지난 1월 `여성불자 108인' 중 한 명으로 선정되는 등 불교계와도 인연을 맺었다.

홍라희씨, 법정 스님 병원비 6천여만원 `대납' - 2

jski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