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합천군의회, 위안부 문제해결 촉구 결의안 채택

합천군의회, 위안부 문제해결 촉구 결의안 채택

(합천=연합뉴스) 지성호 기자 = 경남 합천군의회는 일본군 '위안부' 문제해결을 촉구하는 결의안을 채택해 청와대와 정부 부처, 주한 일본대사관 등에 보내기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결의안은 민주노동당 비례대표인 박현주 의원을 비롯한 의원 9명이 발의했다.

박 의원은 "'위안부'의 진실 규명이 시작된 지 20년이 지났는데도 일본 정부는 공식 사죄와 법적 책임을 다하지 않고 있어 이의 해결을 촉구하려 결의안을 제출했다"고 밝혔다.

결의안은 '일본 정부는 1930년부터 1945년 종전에 이르기까지 우리나라와 아시아 태평양지역의 어린 소녀와 여성들을 강제로 일본군의 성노예로 만든 반인권적ㆍ반인륜적 범죄사실에 대해 공식 인정하고 올바른 사죄와 함께 철저한 진실규명을 할 것을 촉구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합천군의회는 또 우리정부에 대해서도 "국제사회와 일본 시민ㆍ단체의 양심 있는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 자국민의 인권회복과 올바른 역사정립을 위한 전담기구를 설치하고, 일본 정부에 법적 제도 마련과 전담기구 설치를 요구하는 외교적 협상에 조속히 나서 달라"고 요구했다.

shch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0/01/21 15:24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