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병헌ㆍ김태희, 국정원 명예요원 됐다

송고시간2009-12-10 07:22

미소 짓는 이병헌-김태희
미소 짓는 이병헌-김태희

(서울=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5일 오후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KBS 수목 드라마 '아이리스' 제작발표회에서 배우 이병헌(왼쪽)과 김태희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09.10.5
xanadu@yna.co.kr

'아이리스' 정준호.김승우.김소연 등과 함께

(서울=연합뉴스) 윤고은 기자 = 드라마 '아이리스'의 이병헌과 김태희, 정준호, 김승우, 김소연 등 주연 5명이 국가정보원으로부터 명예요원증을 받았다.

10일 연예계에 따르면 이들 배우는 지난 9일 오전 국정원에 들어가 원세훈 국가정보원장으로부터 명예요원증과 함께 이를 증명하는 서류도 받았다.

또한 '아이리스'의 제작사 태원엔터테인먼트의 정태원 대표는 국정원으로부터 감사패를 받았다.

이들은 이후 국정원 관계자들과 함께 오찬을 했다.

국정원은 '아이리스'가 드라마를 통해 국정원의 위상을 높이고 안보의식을 고취하는 데 일조했다고 평가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반도의 통일을 반대하는 거대한 군산복합체의 음모에 맞서 싸우는 NSS(국가안전국) 요원들의 활약상을 그린 '아이리스' 제작진은 드라마를 제작하며 자문을 구하는 등 국정원의 협조를 받았다.

이병헌ㆍ김태희, 국정원 명예요원 됐다 - 2

prett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