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보즈워스 美대표단 오늘 오후 방한

송고시간2009-12-06 06:26

보즈워스 美대표단 오늘 오후 방한
북핵 사전조율..8일 오산서 군용기로 방북

(서울=연합뉴스) 노효동 기자 =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의 특사자격으로 8일부터 10일까지 평양을 방문할 스티븐 보즈워스 대북정책 특별대표를 비롯한 미국 대표단 5명이 방북에 앞서 한.미간 북핵정책 최종 조율을 위해 6일 방한한다.

보즈워스 대표는 이날 오후 4시 런던발 대한항공편을 이용해 인천공항에 도착, 별도의 일정 없이 곧바로 서울시내 숙소로 이동할 것으로 알려졌다.

보즈워스 대표는 이어 7일 오전 위성락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과 면담을 갖고 북.미대화 의제와 방향을 사전조율할 예정이며 청와대 김성환 외교안보수석과도 면담할 계획인 것으로 전해졌다.

보즈워스 대표는 그러나 방북에 앞서 별도의 기자회견을 갖지 않을 방침이라고 정부 당국자가 전했다.

그는 8일 오후 오산 공군기지에서 특별전용기를 이용해 평양을 방문, 2박3일간 체류하며 강석주 북한 외무성 제1부상 등과 북.미 양자대화를 갖고 북한의 6자회담 복귀를 설득하고 9.19 공동성명의 이행을 촉구할 것으로 알려졌다.

그는 평양방문을 마친 뒤 10일 오전 다시 오산 공군기기를 거쳐 서울로 돌아와 우리 정부에 방북결과를 설명하고 11일 중국 베이징, 12일 일본 도쿄, 13일 러시아 모스크바를 순차적으로 방문할 것으로 전해졌다.

미국 대표단은 보즈워스 대표와 6자회담 미국측 수석대표인 성김 대북 특사와 러셀 NSC 아태담당 보좌관, 데릭 미첼 국방부 동아태 담당 부차관보 등 모두 5명으로 구성됐다.

rh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