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아소, 총선 앞두고 노인폄하 발언 물의>

<아소, 총선 앞두고 노인폄하 발언 물의>

(도쿄 AFP=연합뉴스) 아소 다로(麻生太郞) 일본 총리가 중의원 선거를 한달여 앞둔 25일 노인을 폄하하는 발언을 해 물의를 빚고 있다.

아소 총리는 이날 요코하마에서 젊은 기업인들을 대상으로 한 연설에서 노인들이 가진 유일한 재능이란 일하는 능력 밖에 없다고 말했다.

TV로 중계된 연설에서 아소 총리는 65세 이상 일본 노인의 80% 이상은 육체적 능력이 있어 보호받을 필요가 없다며 "노인들은 당신들과는 달리 일에만 재능이 있다고 생각해달라"고 강조했다.

그는 "나이 80세가 넘어 놀기를 배우기엔 너무 늦다"며 "노인들이 일하는 재능을 더욱 활용해 근로자가 된다면 납세자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지적했다.

아소 총리의 이 발언은 급속히 고령화하는 일본 사회에서, 더욱이 다음달 30일 치러지는 중의원 선거를 앞두고 논란을 일으킬 소지가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이번 선거에서는 아소 총리의 자민당이 패배해 반세기 이상 유지해온 정권을 내놓아야 할지도 모르는 상황이다.

잇단 실언과 정책 혼선으로 지지율이 떨어지고 있는 아소 총리는 외무상이던 2007년에는 알츠하이머병 환자를 폄하하는 발언을 해 사과한 바 있다.

ljglory@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09/07/25 19:4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