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현대百 "한글아 미안해">

<현대百 "한글아 미안해">
매년 3월9일 자체 한글날 지정

(서울=연합뉴스) 임미나 기자 = `빅 브랜드 베스트 상품 컬렉션', `머니 베스트 아이템', `컬러풀한 패션 리스트'….

마구잡이로 외래어와 잘못된 어휘를 섞어 쓰던 백화점업계에서 자성의 목소리가 나왔다.

현대백화점은 올바른 우리말 사용으로 고객들에게 올바른 정보를 전달한다는 취지로 매년 3월 9일을 `현대백화점 한글날'로 정하기로 했다고 8일 밝혔다.

이 백화점은 매년 10월 9일 한글날을 앞두고 각종 광고물의 올바른 우리말 사용을 점검해 왔지만 매번 1회성 행사에 그치고 개선 효과도 크지 않아 매년 봄이 시작되는 3월 9일을 자체 한글날로 정하고 정기적인 점검과 직원캠페인을 병행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백화점에는 현재 우리말로 된 브랜드가 거의 없는 편이고 과도한 외래어 사용이 관행적이다보니 각종 영어식 행사명을 표기할 때 스펠링을 잘못 적어 대외적으로 이미지 손상을 입거나 과도한 외국어 표현에 대해 일부 학부모 고객들이 전화를 걸어 항의하는 경우도 있다고 전했다.

현대백화점은 우선 각종 광고물의 올바른 우리말 사용 여부를 점검하기 위해 `국어문화운동본부'에 현대백화점 전단, 우편발송물, 포스터 등 모든 고지물 및 광고 제작물의 표현문구 점검을 의뢰했다.

국어문화운동본부 연구원 2명이 지난 두 달 동안 국어기본법, 맞춤법, 외래어표기법, 로마자표기법, 국어순화자료집 등 각종 표준 자료를 기준으로 현대백화점 2개점의 각종 광고물을 점검한 결과 외래어표기, 띄어쓰기 등 13개 분야에 걸쳐 150여 건의 오용 사례가 지적됐다.

특히 지나친 영어 표현이 가장 많이 지적됐는데, `가치와 실속이 있는 상품'이라는 의미로 사용한 `머니 베스트 아이템', `유명 브랜드 모음전'을 말하려했던 `빅 브랜드 베스트 상품 컬렉션', 의미를 좀체 알기 힘든 `컬러풀한 패션 리스트' 등과 같은 경우다.

또 백화점 전단에서 흔하게 볼 수 있는 `컨셉'은 `콘셉'이 맞는 표기이며, `발렌타인데이'는 `밸런타인데이'가, `부띠끄'는 `부티크'가. `초콜렛'은 `초콜릿'이, `프로포즈'는 `프러퍼즈'가 맞다. `토탈'은 `토털'로, `캐쥬얼'은 `캐주얼'로, `칼라'는 `컬러'로 써야 한다.

아울러 `트렌드와 합리성을 반영한 OOO만의 전통과 우아함을 고객 여러분께 선사합니다'나 `OOO은 쉬크하고 세련된 익스클루시브 라인을 비롯하여 다양한~' 등도 의미가 제대로 전달되지 않는 억지스런 표현이라고 지적됐다.

현대백화점은 이와 같은 잘못된 표현을 바로잡기 위해 매월 격주로 사내 인터넷 게시판에 유형별 오류사례와 교정안을 소개하고 `한글 오류 알리미' 게시판도 별도로 운영할 예정이다.

특히 오는 10월 9일 한글날을 앞두고 국어문화운동본부를 통해 다시 한번 모든 광고물에 대해 점검을 받고 `2009년 10월 9일자 전단 한글오용 0% 도전' 등 관련 행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현대백화점 최원형 커뮤니케이션팀장은 "광고문은 그 자체가 고객과의 약속인 만큼 올바른 우리말 사용으로 보다 정확하고 이해하기 쉽게 표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min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09/03/08 08: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