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피스컵축구, 역대 최고 74억원 상금 지급

송고시간2009-02-18 15:32

피스컵축구, 역대 최고 74억원 상금 지급

(서울=연합뉴스) 한상용 기자 = 오는 7월에 열리는 국제 클럽 축구대항전인 2009 피스컵 축구대회가 역대 최대 규모의 상금을 내걸었다.

피스컵 조직위원회 유경의 사무총장은 18일(한국시간) 스페인 세비야에서 열린 피스컵 개최 공식 발표회를 통해 이 대회 총상금이 400만 유로(약 74억원)에 달한다고 밝혔다.

이는 2009-2010 프리시즌에 개최되는 국제 클럽 축구대회 가운데 가장 큰 규모의 액수로 기존 최다 상금이 지급됐던 2007년 피스컵 대회 때의 250만 달러(약 36억원)에 비해 큰 폭으로 증가한 것이라고 조직위는 설명했다.

전체 상금 절반인 200만 유로(약 37억원)는 우승팀이, 100만 유로(약 18억원)는 준우승팀이 각각 받게 된다.

2009 피스컵은 7월24일부터 8월2일까지 열흘 동안 스페인의 수도 마드리드와 안달루시아의 세비야 등 5개 도시에서 열린다.

총 12개 팀 가운데 스페인의 레알 마드리드와 세비야 FC, 이탈리아 유벤투스, 프랑스의 올랭피크 리옹, 에콰도르의 LDU 키토, 포르투갈의 FC 포르투 등 현재 6개 팀 참가가 확정됐다.

gogo21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