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최진실 자살'에 일선 학교도 `비상'

송고시간2008-10-05 16:59

`최진실 자살'에 일선 학교도 `비상'

(서울=연합뉴스) 장하나 기자 = 톱 탤런트 최진실(40) 씨가 스스로 목숨을 끊는 등 최근 유명인의 자살 사건이 잇따르자 일선 학교에도 `비상'이 걸렸다.

5일 서울시교육청 등에 따르면 시교육청은 조만간 학생들에게 생명 존중 의식에 대한 지도를 강화해달라는 내용의 공문을 일선 학교로 내려보낼 계획이다.

공문에는 고(故) 안재환, 최진실 등 최근 유명 연예인의 자살이 잇따르고 학교 폭력 사례가 증가하는 점을 감안해 학교에서 학생들의 생명 존중 의식 강화에 노력해 달라는 내용이 담길 예정이다.

여기에는 10월 14∼15일 학업성취도 평가와 11월 13일 대학수학능력시험 등 굵직굵직한 시험이 예정돼 있어 자칫 성적을 비관해 연예인의 자살을 모방하는 `베르테르 효과'가 확산되는 것을 미연에 방지하자는 의도도 내포돼 있다.

이에 따라 학교별로 자살 예방 교육이나 학생 폭력 예방 교육 등이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교육청 관계자는 "자살 예방만 강조하게 되면 자칫 아이들에게 자살을 일깨우는 역효과를 낳을 수 있어서 다른 생활 지도와 묶어서 생명의 소중함을 일깨워주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hanajj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