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검찰 "양정례 모녀 수사 녹음녹화 돼있다"

검찰 "양정례 모녀 수사 녹음녹화 돼있다"

(서울=연합뉴스) 차대운 기자 = 친박연대 양정례 당선자가 9일 국회의원직 사퇴를 강요당하는 등 강압 수사를 받았다는 내용의 기자회견을 한 것과 관련해 검찰은 "대응할 가치가 없다"며 의혹을 일축했다.

검찰 관계자는 "양 당선자가 아프다고 조사에 나오지 않다가 나중에 나오며 진단서를 내기에 검사가 어디가 아프셨냐고 물어본 게 다고 그 외의 것은 모두 사실무근"이라며 "(양 당선자 측이 문제 삼은) 7일 조사는 변호인이 종일 입회했고 녹음녹화까지 돼 있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영장실질심사 때도 김순애씨가 여성이고 나이가 많아 원래 채워야 하는 수갑도 안 채우고 데려왔다"며 "이런 게(수갑 관련 의혹) 있을 수도 없고 그럴 이유도 없다"고 덧붙였다.

의혹 해소 차원에서 조사 영상을 공개할 의향이 없느냐는 질문에 그는 "수사를 받던 사람이 나가서 주장한 것에 일일이 해명하는 것 자체가 말이 안 된다"고 잘라 말했다.

그는 "그 분들이 안 나오는 건 그 분들의 권리겠지만 우리는 보강수사를 해서 판단할 수도 있고 정 필요하다면 법적으로 신병을 확보할 수도 있다"며 격앙된 반응을 보이기도 했다.

setuzi@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08/05/09 17:1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