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김병관 전 동아일보 회장 별세(종합3보)

김병관 전 동아일보 회장 별세(종합3보)

(서울=연합뉴스) 국기헌 기자 = 동아일보 사장, 회장, 명예회장과 학교법인 고려중앙학원 이사장을 지낸 화정(化汀) 김병관(金炳琯) 선생이 25일 오전 9시40분께 서울 강남구 일원동 삼성서울병원에서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74세.

고인은 2006년 고려대 안암병원에서 식도암 진단을 받고 투병해오던 중 병이 악화돼 지난해 12월20일 삼성서울병원에 입원했다.

1934년 7월24일 서울에서 태어난 고인은 중앙고와 고려대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1968년 동아일보에 입사해 33년간 신문 경영의 일선에서 민주언론 창달에 이바지해왔다.

동아일보에 입사한 뒤 광고, 판매, 총무국 등 여러 부서에서 근무했으며 1985년 부사장으로 승진해 1987년 발행인을 맡았다. 이어 1989년 사장, 1993년 회장, 2001년 명예회장으로 취임했다.

1993년부터 2001년까지 동아일보 회장을 지냈으며 한국신문협회 회장, 한국디지털교육재단 이사장, 일민문화재단 이사장 등을 역임했다. 2005년부터는 고려중앙학원 상임고문을 맡아왔다.

고인은 1999년 고려대와 중앙중고교, 고려중고교 재단인 고려중앙학원 이사장으로 취임, 고려대 개교 100주년(2005년)을 전후해 지하중앙광장, 100주년 기념관, 화정체육관 등을 차례로 완공했다.

2005년엔 한국디지털교육재단 이사장으로 선임되는 등 교육 분야에 뚜렷한 족적을 남겼다.

고인은 이 같은 공로를 인정받아 1991년 국민훈장 무궁화장을 받았으며 1997년 호주 모나쉬대에서 명예법학박사, 2001년 일본 와세다대에서 명예법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빈소는 고려대 안암병원에 마련됐으며 영결식은 28일 오전 9시 고려대 내 화정체육관에서 화정 김병관선생 장례위원회(위원장 권오기) 주관으로 거행된다. 장지는 경기도 남양주시 화도읍 금남리 선영.

유족으로는 장남인 김재호(金載昊) 동아일보 대표이사 부사장, 차남 김재열(金載烈) 제일모직 상무, 김희령(金希玲) 일민미술관 실장 등 2남1녀가 있다.

☎ 02-921-2899, 3099(고려대 안암병원), 02-2020-1710(동아일보사)

김병관 전 동아일보 회장 별세(종합3보) - 2

penpia21@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08/02/25 13:0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