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한 김병호 탈당..昌 지지선언(종합)

이회창 후보 캠프 합류한 김병호 의원
이회창 후보 캠프 합류한 김병호 의원(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한나라당을 탈당한 김병호 의원이 30일 중구 남대문로 단암빌딩에서 무소속 이회창 후보 지지를 선언하는 기자회견을 가진 후 강삼재 전략기획팀장과 함께 기자회견장을 나가고 있다.
utzza@yna.co.kr


"昌 정권교체 적임자"..한 "한심한 일"

(서울=연합뉴스) 김남권 기자 = 한나라당 김병호 의원이 30일 탈당하고 무소속 이회창 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김 의원은 이날 오전 탈당계를 제출하고, 이 후보 선거사무소가 있는 중구 남대문로 단암빌딩을 찾아 이 후보 지지를 선언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그는 회견에서 "이회창 후보와 5년 전 정권교체를 위해 같이 싸웠다가 그 뜻을 이루지 못한 경험을 갖고 있다"면서 "이번 대선에서는 정권교체가 시대적 과제인 만큼 이를 이룰 수 있는 적임자가 이회창 후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명박 후보에 대한 평가와 관련, "조직에 몸담았던 사람이 그 조직에 대해 왈가왈부하는 것은 예의가 아니다"면서도 "다만 한나라당 후보 보다는 이회창 후보가 더 정권교체의 적임자이고, 깨끗하고 반듯한 대한민국을 만들 수 있는 인물"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이어 "이회창 후보가 그제 도와달라고 요청했고 저 역시 이심전심으로 돕겠다고 했다. 이 후보가 손도 딸리고 사람도 모자라고 상황이 매우 열악한 상황인데 와줘서 고맙다고 했다"면서 "시간이 얼마 없어 육상전보다는 공중전에 주력할 수밖에 없는 만큼 공보나 TV토론 부분을 맡아 내일부터 바로 합동토론회 준비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김 의원은 박근혜 전 대표와 상의했는 지에 대해서는 "사전에 논의하지 않았으며 동반 탈당을 상의한 (한나라당 내) 의원도 없다"고 언급하고 이번 탈당이 `공천권'이나 현재 대법원에 재상고 중인 정치자금법 및 선거법 위반 사건 등과 관련 있다는 추측에 대해서는 "무관하다"고 잘라 말했다.

방송기자 출신인 김 의원은 부산진구갑이 지역구인 재선의원으로 지난 한나라당 경선 당시 박근혜 전 대표 캠프에서 활동했었다. 이로써 한나라당을 나와 이회창 후보 캠프에 참여한 국회의원은 전날 곽성문(대구 중.남구) 의원에 이어 두 명으로 늘어났다.

이와 관련, 한나라당 박형준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곽성문, 김병호 의원의 탈당은 한심한 일이다. 불미스런 일로 정치적 입지가 어려운 두 의원들이 지푸라기라도 잡는 심정으로 탈당을 결행한 것으로 보인다"고 평가절하하고 "하자있는 사람들을 받아들일 곳은 하자있는 후보진영밖에 없다. 이회창 후보 본인을 비롯해 이 후보 캠프에는 주로 배신자들이 모여있다"고 비판했다.

south@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07/11/30 11:58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