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나라 김성동씨 수사중단 촉구

송고시간2002-08-27 09:30

(서울=연합뉴스) 조복래기자= 한나라당은 27일 `역사교과서 왜곡진상조사 특위'(위원장 김정숙)를 열어 김성동 한국교육과정 평가원장에 대한 사퇴압력설을 제기하고 김 원장에 대한 경찰수사 중단을 촉구했다.

특위는 "김 원장이 우리당에 자료를 보낸 것은 한국 근현대사 검정교과서에 현정부에 대한 편향적 기술이 있다는 언론보도에 따라 우리당 전문위원이 관련자료를 요청해 해명차원에서 이뤄진 것이었다"며 "그런데도 정부는 자신들이 저지른 역사왜곡의 잘못을 엉뚱한 곳에 뒤집어 씌우고 있다"고 주장했다.

특위는 또 "김원장이 사퇴한 것은 청와대 하명에 따라 경찰청 특수수사과가 김 원장을 수사하면서 사퇴압력을 가했기 때문"이라며 "이는 마치 고교교과서의 현정부 편향기술의 책임이 교육부에 있지 않고 한국교육과정평가원측에 있다는 인식을 국민에게 주려는 것"이라고 주장했다.

남경필(南景弼) 대변인도 성명에서 "김원장이 교육부 언론보도문건을 한나라당에 유출해 야당이 이를 정치쟁점화하고 필요 이상으로 확대한 것처럼 뒤집어 씌우고 있다"며 "정부는 수사를 즉각 중단하고 국회의 `역사교과서 조사소위' 활동에 즉각 동참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cbr@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