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기자 별 뉴스

신선미
sun@yna.co.kr 신선미 기자
안녕하세요. 신선미 기자입니다.

#감염경로

가 작성한 키워드 #감염경로 뉴스는 입니다.

전체 뉴스보기
  • 송고시간 07-25 14:46
    학교-직장-목욕탕 등 '일상감염' 지속…감염경로 '조사중' 29.1%
    학교-직장-목욕탕 등 '일상감염' 지속…감염경로 '조사중' 29.1%

    서울 동작구서 중학교 축구부 16명, 어린이집 12명 각각 확진 용산구 직장 14명, 부산 사상구 사무실 10명, 천안 제조업체 8명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

  • 송고시간 04-22 17:11
    최근 2주간 '감염경로 불명' 환자 비율 29%…집계 이후 최고치
    최근 2주간 '감염경로 불명' 환자 비율 29%…집계 이후 최고치

    9∼22일 신규 확진자 9천69명 중 2천629명 감염경로 '조사 중'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거세지면서 감염 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환자 ...

  • 송고시간 12-25 04:50
    연일 1천명 안팎…당국 "성탄절 모임 취소하고 집에서 보내달라"
    연일 1천명 안팎…당국 "성탄절 모임 취소하고 집에서 보내달라"

    1천90명→985명→?…어제 오후 9시까지 전국서 867명 확진 연말연시 특별방역 주목…안 통하면 거리두기 3단계 격상뿐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

  • 송고시간 12-11 10:43
    700명 육박속 감염경로 불명사례도 20%…역학조사에 군·경 투입(종합)
    700명 육박속 감염경로 불명사례도 20%…역학조사에 군·경 투입(종합)

    671명→680명→689명…거리두기 단계 격상에도 사흘 연속 600명대 후반 방역당국 "이번 3차 대유행, 규모 가장 크고 장기화…매우 엄중한 상황" 정총리 "수도권 역학조사에 군·경·수습공무원 800명 파견해 총력...

  • 송고시간 12-11 04:50
    오늘 700명 안팎…감염경로 불명 사례도 20% 넘어 '비상'
    오늘 700명 안팎…감염경로 불명 사례도 20% 넘어 '비상'

    670명→682명→?…어제 오후 6시까지 전국서 507명 확진 당국 "3차 대유행, 규모 가장 크고 장기화…매우 엄중"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정래원 기자 =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1